영상미가 좋은 영화 추천 히말라야

안녕하세요. 오늘은 영화 영상미가 좋은 영화 한 편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영화 히말라야입니다.
등산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는 최고의 영화가 될 수 있을 것 같은데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영화라서 그런지 더욱 재미가 있고 감동이 있습니다.

  영화 히말라야 정보

영화 히말라야

개봉일 2015.12.16
러닝타임 124분
주연 황정민, 정우, 조성하, 김해원
감독 이석훈
12세 이상 관람가

  영화 히말라야 줄거리

히말리야

  산을 좋아하는 청년 박무택

박무택과 여자친구

 산을 좋아하고 산타는 것을 좋아하는 청년 박무택과 그의 친구 박정복은  엄홍길 대원이 이끄는 휴먼원정대에 들어가게 됩니다.
산을 오르는 것을 너무 좋아한 그는 높은 산을 정복하기 위해서 5년동안 사귀던 여자친구와 결별까지 하게 됩니다.

무택은 홍길 대장과 함께 히말라야 8천 미터의 오르는 것을 성공하게 됩니다.
인간이 갈 수 없는 곳을 도달한 성취감 그리고 히말라야 8천 미터에서 바라본 세상은 멋진 풍경은 무택을 더 높은 곳을 도전하게 만드는데요.

영화 히말라야 영상미

휴먼 원정대에 막내였던 무택은 엄홍길 대장과 목숨을 건 등산을 계속하게 되고 시간이 지나 엄홍길 대장에 뒤를 잇는 산악인이 되게 됩니다.
홍길 대장의 다리부상으로 더이상 등산을 할 수 없게 되자 무택은 홍길 대장을 없이 대원들과 함께 에베레스트로 떠납니다.

  무택의 진정한 친구 정복

무택을 구하러 간 정복

 홍길이 없이 에베레스트를 오른 무택은 산을 오르던 중 사고로 시력을 잃게 되고 더 이상 베이스 캠프로 돌아갈 수 없는 상황이 발생합니다.
무택에 무전은 받은 정복은 다른 대원들에 말루에도 불구하고 무택이 혼자 있으면 외롭다고 영하 30도에 목숨을 걸고 무택을 구하러 가게 됩니다.

에베레스트에서 조우된 무택

폭풍이 몰아치는 날..눈길을 헤쳐가며 무택을 만나는데요.
무택이 데리고 베이스 캠프로 내려가 보려고 하지만 이미 몸이 꽁꽁 얼어붙어 떨어지지 않는 무택을 보면서 정복은 끝내 혼자 내려오지 못하고 무택고 함께 눈을 감습니다. 

  무택과 정복을 대리고 위해서 다시 뭉친 휴먼원정대

다시 모인 대원들

무택과 정복이 에베레스트에 갇혔다는 소식을 들은 엄홍길 대장과 휴먼원정대는 무택과 정복을 데려오기 위해서 생업을 포기하고 다시 모이게 됩니다.
무택과 정복을 집으로 데리고 오기 위해서 에베레스트로 출발하고 기후 조건이 안 좋은 환경에서도 40일이 넘는 시간 동안 무택과 정복이 있는 곳으로 가게 됩니다.
휴먼 원정대들은 무택과 정복을 집으로 다시 올 수 있을까요?

  감상평

무택과 홍길

초반부에 영화의 흐름은 8천미터 상공에서 바라본 세상에 영상미가 느껴졌습니다. 극장에서 대형스크린으로 시청하지 않은 것을 후회가 될 정도로 영상미가 괜찮았습니다.
영화 중반부에서 후반부로 넘어 갈 수록 영화 스토리에 빠져들게 되었는데요.
친구를 구하겠다는 의리와 목숨을 걸고 대원을 구하려고 하는 엄홍길 대장과 대원들이 만들어 낸 감동이 아직도 저의 마음속 깊이 여운이 남았습니다.